창업국가 / 댄 세노르, 사울 싱어 공저 / 윤종록 역 / 다할미디어

21세기 경제의 새로운 화두 ‘창업국가 이스라엘’ 창의성을 강조하는 교육과 혁신적인 벤처창업, 과학기술에 대한 끊임없는 도전, 생산적인 군대 시스템으로 ‘21세기형 선진국’의 전형을 이뤄가고 있는 이스라엘. 세계금융 위기 이후 에도 단 한 개의 은행도 파산하지 않은 나라, 안보는 불안하고, 자연자원이라곤 사해 바다의 광물밖에 없고 바다나 하늘이 아니고는 해외로 연결될 길이 없는 지리적 고립국가인 이런 이스라엘에서 대체 그들의 저력은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 이 책에서 자자들은 100여 명의 미국 및 이스라엘 정치인, 기업인, 군인, 일반인 등과의 심층 인터뷰와 경제학 및 사회문화적 분석을 통해 이스라엘이 일군 경제 성장의 비밀을 밝혔다. 또한 이스라엘의 지식경제를 총 지휘하는 OCS, 이스라엘의 가장 뛰어난 인재들을 모아 그들에게 대학과 군대가 제공 할 수 있는 가장 집중적이고 밀도 있는 기술 훈련을 시키고 있는 ‘탈피오트’라는 부대, 국가가 완성되기 이전에 먼저 설립된 대학들 등을 소개하며 그들만의 인력 양산 과정과 방법을 알려준다. 이들을 접하다보면 사회적 격려의 문화가 이들을 더욱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모습으로 몰아가는 저력임을 발견하게 된다. 이스라엘과 마찬가지로 인적자원을 중시하고 개혁과 변화에 대한 욕구로 들끓고 있는 우리에게도 많은 것을 시사하며, 이상적인 국가 경제발전 상에 대한 영감을 불어넣어 주고 있다. 또한 한정된 천연자원과 달리 아이디어란 것은 어디서 왔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누가 그것을 잘 활용하느냐에 따라 이익이 끊임없이 확산되는 무한성을 깨닫게 해줌도 물론이다. 이 책은 일반인은 물론 기업인들과 정부 관료 등 혁신적인 리더십이 필요한 모든 이들에게 진정한 경영혁신을 알려줄 것이다.

Archive